2024 서울국제정원박람회 시민 손에 '뚝섬시민대정원'으로 거듭난다

시 “‘시민과 함께 하는 정원’이 정원도시 서울의 목표… ‘정원문화’ 확산 위해 노력”

정봉진 기자 | 기사입력 2024/06/14 [10:07]
전국/지역 > 경기/수도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24 서울국제정원박람회 시민 손에 '뚝섬시민대정원'으로 거듭난다
시 “‘시민과 함께 하는 정원’이 정원도시 서울의 목표… ‘정원문화’ 확산 위해 노력”
 
정봉진 기자   기사입력  2024/06/14 [10:07]

지난달 16() 개막한 ‘2024 서울국제정원박람회가 열리고 있는 뚝섬한강공원이 주민의 손에 뚝섬시민대정원으로 거듭난다. 시는 이번 박람회에 조성된 거대한 정원을 주민과 함께 효율적이면서도 지속적으로 관리해 나가기 위해 관리협의체를 꾸린다.

 



서울시는 광진구와 함께 서울국제정원박람회 정원 유지관리를 위한 뚝섬시민대정원 관리협의체구성을 앞두고, 지난 13() 시범 운영을 진행했다. 이날 광진구 지역주민을 비롯한 시민들이 참여해 기초 교육을 받은 뒤에 조를 나눠 물 주기 등 활동을 펼쳤다.

 

시는 활발한 시민 참여 속 공공정원의 지속가능한 유지관리를 위해 서울시 푸른도시여가국미래한강본부, 광진구 3개 기관으로 이뤄진 협의체를 추진 중이다. 서울시와 광진구는 앞으로 협의체와 함께 정원관리 인력 양성을 위해 다양한 사업과 교육을 추진할 예정이다.

 

 

실제로 뚝섬한강공원이 소재하고 있는 광진구는 이번 서울국제정원박람회 개최를 계기로 정원문화센터 설립 마을정원사 양성 등 정원문화 확산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뚝섬시민대정원 관리협의체는 뚝섬한강공원을 중심으로 계절별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는 꽃과 식물을 주기적으로 식재하는 한편 계절에 맞는 콘텐츠까지 더해 다채로운 정원과 정원문화를 선보여 나가겠다는 계획이다.

 

13() 이뤄진 정원관리 활동에 지원한 광진구 주민들은 평소 자주 오가던 한강공원이 새로운 매력을 품은 대정원으로 거듭난 만큼 더 큰 애정을 가지고 참여하게 됐다며, 앞으로 해를 거듭하며 풍성하고 아름답게 성장할 정원에 기대감을 드러냈다.

 

 

광진구에 사는 대학생 오OO씨는 집이 근처라 자주 왔던 뚝섬한강공원이 거대한 정원으로 재탄생하고 동네 주변에도 활기가 더해져 너무 좋다라며 정원관리가 생각보다 신경 쓸 부분이 많다는 것을 알게 돼서 좀 더 특별한 애정을 가지고 살펴보게 될 것 같다라고 말했다.

 

 

식물 키우기에 관심이 많다는 직장인 김OO씨는 집에서 화분에 물 줄 때와 달리 이렇게 큰 정원에 전문 장비로 물을 줘보니 신선하고 재미있는 경험이었다. 앞으로도 내 정원처럼 생각하고 열심히 가꾸고 싶다.”라고 말했다.

 

 

광진구 능동에 사는 송OO씨는 광진구에 아름다운 변화가 생긴 만큼 정원에 특별한 관심이 생겼다라며 정원을 배우고 직접 참여해보는 활동이 앞으로 많이 생겼으면 좋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108일까지 열리는 서울국제정원박람회 행사기간 중에는 공유정원관리교육이 진행된다. 일반 시민을 대상으로 하는 기본 이론실습 교육과 서울시민정원사대상의 심화 관리 교육으로 나눠 이뤄질 예정(자세한 사항은 서울국제정원박람회 누리집 참조)이다.

 

 

시민 대상의 교육은 정원과 식물에 대한 기초 이론부터 정원을 만들고 관리하고 보완하는 방법까지, 정원에 대해 기본적인 내용을 배울 수 있는 교양 강의 총 10회로 구성된다.

 

 

시민정원사 대상 교육은 정원과 식물에 대한 심화 강의 및 실습 위주 강의를 통해 정원관리 전문 인력을 양성하기 위해 진행된다.

 

이수연 서울시 푸른도시여가국장은 정원도시 서울의 궁극적인 지향점은 정원을 늘려나갈 뿐 아니라 시민과 함께 정원을 가꾸고 즐기는 것이라며 일상 깊숙이 정원문화가 스며들어 천만 시민 모두가 가드너가 되는 날까지 다양한 정원정원문화 확산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환경시사뉴스=수도권] 정봉진 기자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6/14 [10:07]   ⓒ 환경시사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