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오피스텔 등에서 무신고 불법 미용업소 16개소 적발

미용 면허 종류별 위반 유형(속눈썹 연장‧펌, 메이크업, 피부미용 등) 다양…일부 업소, 무면허 영업
- 서울시, 미용 면허 소지 및 영업 신고 여부 확인 후 이용과 불법 미용시술업소 발견 시 신고·제보 당부

김정철 기자 | 기사입력 2024/06/12 [13:27]
> 환경/노동/사회일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울시, 오피스텔 등에서 무신고 불법 미용업소 16개소 적발
미용 면허 종류별 위반 유형(속눈썹 연장‧펌, 메이크업, 피부미용 등) 다양…일부 업소, 무면허 영업
- 서울시, 미용 면허 소지 및 영업 신고 여부 확인 후 이용과 불법 미용시술업소 발견 시 신고·제보 당부
 
김정철 기자   기사입력  2024/06/12 [13:27]

서울시 민생사법경찰단(이하 민사단’)은 지난 2월부터 6월까지 대학가와 상가 밀집 지역 및 주택가 등에 소재한 불법 미용 의심업소 58개소를 수사한 결과, 속눈썹 펌연장, 메이크업, 피부미용 등 불법 미용 서비스 제공업소 16개소를 적발했다고 밝혔다.

 

                           얼굴 마사지 및 속눈썹 연장 등 불법 미용행위 모습

 

                                  불법 미용업소 (오피스텔) 영업장 내부 사진

 

미용 서비스 제공업소의 홍보 마케팅은 주로 온라인에서 이뤄지고 있어,누리소통망(소셜네트워크서비스, SNS)을 중심으로이용자 리뷰 분석 등을 통해 관련법 위반 여부를 집중적으로 모니터링해 의심업소 58개소를 선정했다.

 

이번 수사는 최근 남녀 구분 없이 전 연령층에서 미용에 대한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주변에 불법 미용업소가 성행하고 있다는 시민 제보로 이뤄졌다.

 

 

불법 미용업소들은 누리소통망 홍보 시 영업장소를 기재하지 않고, 미용 서비스를 받는 사전 예약 고객에게 한해 온라인 1:1 채팅으로 영업장소 등을 알려주는 방식으로 단속을 피해 왔다.

 

위반업소는 16개소로 면허 종류별 위반유형은 무신고 미용업 14개소 무신고 메이크업 1개소 무신고 피부미용업 1개소였다. 이 중 6개 업소는 미용 관련 면허증 없이 무면허로 영업하고 있었으며, 월 매출액이 3,000만 원이 넘는 곳도 있었다.

 

위 업소들은주로 건축물 용도가 오피스텔, 주택인 곳에서 영업하고 있었다. 미용업 영업 신고는 건축법상 건축물 용도가 근린생활시설에서만 가능하므로, 근린생활시설이 아닌 업무용·주거용 오피스텔과 주거용 원룸에서 영업하는 경우는 무신고 불법 미용업에 해당한다.

 

 

따라서, 시민들은 미용 서비스를 받기 전에 관할 구청에서 발급받은 영업신고증 소지 유무를 확인하는 것이 중요하다.

 

미용업 영업 신고를 하지 않고 불법으로 속눈썹 펌연장, 메이크업, 피부미용 등의 서비스를 제공할 경우에는공중위생관리법20조에 따라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 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된다.

 

 

미용업 영업을 하기 위해서는공중위생관리법6조 제1항에 따른 미용사 면허가 있어야 하고, 면허를 가지고 있더라도 같은 법 3조 제1항에 따라 관할 구청장에게 영업 신고를 해야 한다.

 

서울시는 불법 미용시술업소를 통한 공중위생 관련 범죄행위를발견하면 서울시 응답소 등에 신고·제보해 줄 것을 당부했다.

 

 

결정적인 증거와 함께 범죄행위 신고제보로 공익 증진에 기여하는 경우, 서울특별시 공익제보 보호 및 지원에 관한 조례에 따라 최대 2억 원까지 포상금을 지급하고 있다.

 

접속 방법

접속 경로

신고·제보 방법

스마트폰 앱

서울 스마트

불편신고

서울 스마트 불편신고앱 다운로드 → ② 앱 실행 후 본인 인증

생활불편신고를 민생사범신고로 변경 → ④ 신고 내용 작성

서울시

응답소

민생침해

범죄신고센터

서울시 응답소(https://eungdapso.seoul.go.kr) 접속 → ② 민원신청메뉴 안의 민생침해 범죄신고 및 상담클릭 → ③ 민생침해 범죄신고(왼쪽) 하단 신고하기클릭

민생침해 범죄신고센터 본인 인증 후 신고글 작성

전화

120 다산콜

전화번호 120 누름 → ② 범죄 신고

 

서영관 민생사법경찰단장은 무신고·무면허 속눈썹 연장 등 불법 미용 행위는공중위생환경을 저해할 소지가 있는 만큼 불법 미용업소를 근절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며, 시민들께서는 관련 업소를 이용할 경우 관련 업종의 미용 면허 소지 및 영업 신고 여부를 반드시 확인하고 이용하시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환경시사뉴스=수도권] 김정철 기자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6/12 [13:27]   ⓒ 환경시사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많이 본 뉴스